"하도급 대금 못받으면 신고" 공정위, 센터 운영해 253억원 지급 해결
상태바
"하도급 대금 못받으면 신고" 공정위, 센터 운영해 253억원 지급 해결
  • 변종화 기자
  • 승인 2021.02.13 10:5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
(세종=뉴스1) 서미선 기자 = 공정거래위원회는 설을 앞두고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를 운영한 결과 190개 중소기업이 총 253억원의 하도급대금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.

공정위는 지난 2019년 설을 앞두고 신고센터를 운영해 320억원 규모의 미지급 하도급대금을 해결했고 지난해에도 311억원을 지급받게 했다.

공정위는 또 설 이후 지급이 예정된 하도급대금이 중소기업에 조기에 돌아갈 수 있도록 주요 기업에 협조를 요청해, 76개 기업이 1만9108개 하도급업체에 3조954억원을 설 전에 지급하도록 했다.

공정위는 "하도급대금 조기 지급을 유도해 중소업체의 설 명절 자금난 완화와 경영안정에 기여할 것이다"고 기대했다.

공정위는 신고센터 운영 기간에 접수된 사건 중 시정되지 않은 사건은 현장조사 등을 통해 처리할 계획이다.

신고센터는 공정위 본부 및 5개 지방사무소, 공정거래조정원, 건설협회, 전문건설협회, 중소기업중앙회 등 전국 10곳이 설치·운영됐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